오십견 치료방법

반응형
반응형

중년 나이대에 들어서면서 어깨결림과 통증이 유독 심해졌다면 오십견을 의심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실제로 오십견이라는 이름 역시 50대 들어서면서 동일한 증상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는 뜻에서 이름 붙여진 것이라고 하는데요. 만일 통증이 있는 쪽으로 눕거나 팔을 들어올리기만 해도 심한 통증을 느낀다면 병원을 찾아 오십견 치료를 받는 것이 필요합니다.

오십견 효과적인 치료방법

대부분 처음 오십견 증상을 느끼는 분들은 나이가 들어 자연스럽게 발생한 것인 만큼, 이에 순응하며 자연스럽게 증상이 호전되길 기대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결코 소홀하게 치료해서는 안되는데요. 만일 별다른 관리 없이 그대로 방치한다면 증상이 1~2년 지속된 뒤 더욱 큰 불편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치료를 위해 병원에 방문하면 통증을 줄이고 어꺠 움직임을 회복시키는데 초점을 두고 치료를 진행합니다. 처음에는 주로 물리치료와 운동치료를 병행하며, 심한 통증을 호소하거나 이미 진행 경과가 오래된 경우에는 주사 및 수술을 시행하기도 합니다. 요즘에는 관절경을 이용해 절개없이도 간단히 수술하는 방법이 있어 이를 활용하는 경우도 상당수입니다. 또 전기신경자극치료와 초음파 치료 외에 정상적인 움직임을 위한 스트레칭 운동과 근력운동을 병행해 처방하기도 합니다.

체외충격파 치료의 효과

요즘에는 오십견 치료에 있어 체외충격파 치료가 좋다는 입소문이 널리 퍼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엄연히 알아두어야 할 사실이 있는데요. 체외충격파 시술이란 약물이나 물리 치료를 받은 뒤에 장기간 호전이 없을 때 시도하는 치료법이라는 점입니다. 따라서 완치를 보장하는 치료라고는 볼 수 없으며, 정밀한 검사를 받은 뒤 전문의의 판단 하에 시술법을 결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특별한 예방법이 없는 오십견

중년 이후가 되어 나이를 먹어갈수록 자연스럽게 발생 가능성이 높아지는 질환인 만큼, 별다른 예방법이 없는 것이 사실입니다. 대신 조금이라도 발생 확률을 줄이기 위해 평상시 어깨주위 관절을 부드럽게 해주는 체조를 꾸준히 하는 것이 좋으며, 어깨 근력을 강화하는 운동도 병행해야 합니다.

또 오십견으로 알고 병원을 찾지만 이들 중 상당 수는 다른 병으로 진단되는 경우가 많은 만큼, 오십견이라고 단정짓기 보다는 올바른 검사를 진행해 정확한 진단을 받은 뒤 치료를 받는 것이 좋겠습니다.

오십견 환자가 하면 좋은 운동은?

팔 흔들기 운동을 통해 어깨관절낭을 풀어줄 수 있어 이를 추천합니다. 특히 별다른 장비나 도구 없이도 쉽게할 수 있어 더욱 효과적인데요. 방법은 아픈 어깨를 시계추처럼 늘어뜨린 뒤 어깨를 상하 좌우로 흔들며 원을 그리는 운동을 하는 것입니다. 이를 하루 3회 정도 반복하면 좋고, 팔꿈치를 굽힌 채 반대 어깨를 잡는 동작도 함께 시행하면 더욱 효과적입니다.

근력을 강화할 수 있는 운동도 병행하는 걸 추천합니다. 아령이나 탄력있는 고무밴드를 이용하면 되는데, 참을수 있을 정도의 통증하에서 무리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시행해야 합니다.

이런 운동을 수동적 관절운동이라고 하는데, 운동을 시작하기 전 따뜻한 물로 찜질 후 시작하는 것이 효과적이고, 손가락으로 벽 걸어오르기나 도르래 운동도 좋은 방법 중 하나입니다.

만일 이 과정에서 통증이 지나치게 심하다면 운동치료와 함께 의료진의 조언을 받아 비스테로이드성 진통 소염제를 이용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또한, 이미 수술을 받은 뒤에라도 상당 기간 동안은 이 같은 운동을 통해 근력을 키우고 재발 방지를 위한 꾸준한 노력을 이어가는 것이 중요합니다.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